배너 닫기

김건모 파경 장지연과 불거진 갈등 극복 못했다,파경 원인은 '가세연' 폭로?

등록일 2022년06월10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가수 김건모 파경 소식이 전해졌다.

가수 김건모와 피아니스트 장지연 부부가 결혼 2년 8개월 만에 파경을 맞았다.

두 사람은 지난 2019년 혼인신고를 하며 법적 부부가 됐다.

 

당초 2020년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으나 김건모가 결혼 후 주점에서 만난 여성을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으며 식을 올리지 못했다.

이후 김건모와 장지연은 여러 이유로 불거진 갈등을 극복하지 못하고 각자의 길을 선택했다.

 

김건모는 파경 후인 지난해 11월 성폭행 의혹에 대해 검찰의 불기소 처분(혐의없음)을 받으면서 수사 1년 11개월 만에 성폭행 혐의를 벗었다.


두 사람의 이혼 이유가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폭로 때문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유튜버 이진호는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를 통해 '김건모 장지연 부부 파경.. 소름 돋는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에서 이진호는 "김건모, 장지연은 2019년 10월 혼인신고를 하고 정식으로 부부가 됐다.

 

2020년 결혼식을 치를 예정이었지만 김건모가 결혼 이후 뜻밖의 의혹에 휘말리면서 상황은 달라졌다"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이진호가 언급한 것은 2019년 12월 김건모가 과거 서울 강남의 한 유흥주점 접대원을 성폭행했다는 혐의에 휘말린 사건이다.

당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는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고, 김건모는 진행 중이던 전국투어 콘서트를 중단하고 "사실이 아니다"라며 의혹을 부인했다.

이진호는 "'가세연'은 김건모의 확인되지 않은 사생활 공개뿐 아니라 무차별적인 인신공격을 이어갔고, 그는 엄청난 이미지 타격을 입었다. 당시 그의 아내 장지연 역시 무차별적인 인신공격에서 자유롭지 못했다"고 했다.

이후 2년 가량 재판이 진행됐고, 지난해 11월 무혐의 결론이 나면서 김건모는 오명을 벗게 됐다.

그러나 이진호는 "이로 인해 이들 부부의 삶은 파탄 지경에 이르렀다"며 "두 사람의 골이 깊어진 이유는 '가세연' 폭로가 기점이 됐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는 김건모에게 장지연을 소개시켜준 인물 3명을 언급했다.

이진호의 주장에 따르면 이 세 사람은 김건모와 장지연을 3차례에 걸쳐 이어줬고, 그 결과 김건모와 장지연은 결혼까지 하게 됐으나 두 사람이 결혼을 결정하면서부터 문제가 생겼다.

이진호는 "김건모를 소개해준 지인들과 사례에 대한 이야기가 오고갔는데, 이 과정에서 고가의 명품 가방에 대한 얘기가 나왔다"며 "이 사례 문제로 장지연 씨는 지인들과 약간의 갈등이 생겼고, 공교롭게도 이 과정에서 김건모를 향한 '가세연'의 폭로가 터져나왔다"고 주장했다.

그는 "김건모 입장에서는 평생 쌓아왔던 명성이 한 번에 무너진 엄청난 일이라 장지연과의 신뢰도 급격하게 흔들렸다"고 했다.

그러면서 "신뢰가 깨진 이후 두 사람의 관계는 날로 소원해졌다고 한다. 별거를 하며 생각할 시간을 가졌지만 관계는 좀처럼 회복되지 않았다. 결국 파경 직전의 단계까지 갔다"며 재결합 가능성은 낮은 상황이라고 전했다.

또한 이진호는 김건모를 잘 아는 한 관계자의 말을 빌려 "두 사람의 이혼 조정이 진행 중에 있었고 최근 양측이 관계를 마무리하기로 합의했다. 조만간 서류상으로도 남남이 될 것 같다"고 하기도 했다.

올해 데뷔 30주년을 맞은 김건모는 뛰어난 가창력으로 시대를 풍미했다.

 

1992년 가요계에 발을 들인 뒤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 '핑계', '잘못된 만남' 등의 히트곡을 냈다.

2011년 자신이 작곡한 곡들을 담은 앨범 '두나미스'를 발매하기도 한 피아니스트 장지연. 그녀의 부친은 목사이자 작곡가인 장욱조다.

 

장욱조는 조용필의 '상처', 태진아의 '잊지는 못할 거야' 등을 작곡했다.

 

장지연과 장욱조는 가수 이미자가 2009년 발표한 '내 삶의 이유 있음은'을 공동 작곡했다. 장지연의 오빠는 배우 장희웅이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