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S-Oil 울산공장서 폭발·화재사고…중상 6명·경상 2명

등록일 2022년05월1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시운전 중 굉음과 함께 화재…10㎞ 떨어진 곳에서도 느껴

소방 "완진까지는 다소 시간 걸릴 것으로 예상"

 


 

19일 오후 8시 51분께 울산시 울주군 온산공단 에쓰오일 울산공장에서 폭발 화재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이 회사 직원 1명과 협력업체 직원 7명 등 모두 8명이 부상한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은 부상자는 중상 6명, 경상 2명으로 집계했다.

소방당국은 관할 소방서와 인접 소방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와 화학 차량 등 39대를 동원해 진화 작업 중이다.

 

이날 사고는 알킬레이션(부탄을 이용해 휘발유 옥탄값을 높이는 첨가제) 제조 공정에서 발생했다.

 

이 공정 정기 보수 작업을 끝내고 시운전을 하는 과정에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공정이 고압·고온 작업이라서 폭발 충격이 상당히 커 인근 건물 창문이 흔들렸고, 10㎞ 이상 떨어진 중구와 북구에서도 지진과 비슷한 느낌을 받았다는 주민 진술이 나오고 있다.

 

소방 당국은 완진까지 다소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한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