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사전조사 "안철수 60.8% 김병관 32.1%…이재명 50.8% 윤형선 40.9%"

등록일 2022년05월18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리얼미터 조사…"김은혜 43.8% 김동연 43.2%"

 


 

경기도 성남 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가,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는 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각각 상대 후보를 오차범위 밖의 격차로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8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MBN 의뢰로 지난 16~17일 분당갑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07명을 조사한 결과,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는 60.8% 더불어민주당 김병관 후보는 32.1%의 지지율을 각각 기록했다.

 

두 후보간 격차는 28.7%포인트였다.

 

지지후보 변경 가능성에 대해서는 '계속 지지할 것이다'라는 응답이 85.2%, '상황에 따라 다른 후보로 바뀔 수도 있다'는 대답이 13.0%로 조사됐다.

'새 정권 안정론'이 56.6%, '새 정권 견제론'이 34.5%를 차지했다.

 

여당인 국민의힘 지지도는 54.2%, 야당인 더불어민주당 지지도는 31.4%를 나타냈다.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전망에 대한 조사에서는 '잘할 것'이란 반응이 58.7%, '잘 못할 것'이란 응답이 36.7%로 나타났다.

 

리얼미터가 MBN 의뢰로 같은 기간 계양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06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 국민의힘 윤형선 후보가 40.9% 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50.8%를 기록했다.

 

두 후보간 격차는 9.9%포인트였다.

 

지지후보 변경 가능성에 대해서는 '계속 지지할 것'이라는 응답이 81.7%, '상황에 따라 다른 후보로 바뀔 수도 있다'는 응답이 16.3%로 나타났다.

 

'새 정부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국민의힘이 승리해야 한다'는' 의견이 43.5%, '새 정부를 견제하기 위해 민주당이 승리해야 한다'는 의견이 45.5%로 나타났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 39.6% 민주당 41.0%로 조사됐다.

 

윤석열 대통령 국정수행 전망은 '잘할 것' 46.7%·'잘 못할 것' 44.8%로 팽팽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경기도지사 후보들은 오차범위 내 접전을 벌였다.

 

리얼미터가 MBN 의뢰로 같은 기간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06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는 43.8% 민주당 김동연 후보는 43.2%를 기록했다.

 

격차는 0.6%포인트로 오차범위 내였다.

 

분당갑 조사의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서 ±3.4%포인트, 계양을 조사의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서 ±3.5%포인트, 경기도지사 조사의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서 ±3.5%포인트로 각각 나타났다.

 

조사방법은 세 조사 모두 무선 90%, 유선 10% 자동응답을 활용했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정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