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영광 축사 화재가 산불로 번져…돼지 1만8천여두 소사

등록일 2022년05월18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18일 오전 2시 6분께 전남 영광군 불갑면 한 돼지 축사에서 불이 나 인근의 야산으로 옮겨붙었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축사 8개 동, 1만8천여두가 죽은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화염을 목격한 인근 마을 주민의 신고를 받은 산림당국과 소방당국은 대응 2단계를 발령해 진화에 총력을 기울였다.

옮겨붙은 산불은 대부분 진화됐지만 축사 화재를 진화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다.

당국은 화재 발생 4시간여만인 오전 6시께 큰불을 잡고 대응 단계를 1단계로 하향 조정, 잔불을 진화 중이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며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이다.

 

당국은 잔불 진화를 마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계획이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