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당구선수 차유람, 국민의힘 입당…선대위 특보로 활동

등록일 2022년05월13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차씨 "코로나19로 고난받는 문화체육인 목소리 내려"

 


 

당구선수 차유람이 13일 국민의힘에 입당했다.

 

차유람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진행된 국민의힘 입당식에 참석했다.

 

차유람은 입당원서를 작성한 후 "20년 넘게 당구선수로 활동했고 두 아이를 키우고 있는 워킹맘"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작은 회사를 운영하는 입장에서 정부의 역할이 얼마나 중요한지 느꼈다"며 "지난 5년 동안 기업의 자유로운 후원을 받지 못해 모든 분야에 걸쳐 엘리트 선수 육성이 정체됐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와 집합금지 조치로 실내체육시설 관계자들은 생존에 위협을 받고 있다"며 "이런 모습을 현장에서 보면서 고난받는 문화체육인의 목소리를 누군가 대변하면 좋겠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고 입당 이유를 밝혔다.

 

이준석 대표는 "(지방선거) 선대위에 차유람 씨를 특보로 모시게 됐다"며 "차유람 씨 말대로 문화 체육계의 여러 현안을 다룰 수 있었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국민의힘에 더 다양한 젊은 세대가 참여할 수 있도록 문호를 열고 기다리겠다"고 말했다.

 

김형동 수석대변인은 차유람에게 "언제 한번 원포인트 레슨 부탁드린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차유람은 지방선거 선대위에서 특보로 활동하며 유세·홍보 업무를 지원할 예정이다.

 

차유람은 2013년 tvN 예능 프로그램 '더 지니어스'에 이 대표와 함께 출연한 바 있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정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