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인천 오피스텔 9층서 5살 아이 떨어져 숨져

등록일 2022년03월18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인천의 한 오피스텔에서 5살 아이가 창틀 너머 수십m 아래로 떨어져 숨졌다.

 

18일 인천 삼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20분께 인천시 부평구 부평동 한 오피스텔 9층에서 A(5)군이 지상으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A군이 머리 등을 크게 다쳐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사고 당시 집에는 아버지 B(45)씨가 함께 있었으나, A군이 방 안에 들어가 있어 추락 장면을 목격하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

 

B씨는 경찰에서 "아이가 창틀에 앉아 유튜브 영상을 볼 때가 있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군의 주변에 방충망과 휴대전화가 함께 떨어져 있던 것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지나가는 주민이 쓰러진 A군을 발견해 신고했다"며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군의 시신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