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경찰,김용호 이어 강용석·김세의 체포,가세연 전원 체포 몰락?

등록일 2021년09월07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경찰이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출연진 전원을 체포했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의 핵심 출연진 3명이 모두 경찰에 체포됐다.

 

7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날 가세연 출연진인 강용석 변호사·김세의 전 MBC 기자·유튜버 김용호 등 3명에 대한 체포영장을 집행하기 위해 이들의 집을 각각 찾아 모두 검거했다..

7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후 7시 59분께 강용석 변호사의 자택 문을 강제로 열고 진입해 강 변호사를 체포했다.

 

또한 이날 오후 7시 46분께 김 전 기자의 자택을 방문, 문을 강제로 연 후 김 전 기자를 체포했다.

 

앞서 경찰은 가세연 출연진 3명에 대한 체포영장을 집행하기 위해 이날 이들의 자택을 방문했다.

 

이날 오전 전 기자이자 유튜버로 활동 중인 김용호 씨를 자신의 집 앞에서 체포했다.

김씨의 체포 소식에 가세연 측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김세의, 강용석 잡으러 강남경찰서 체포조 20명 동원"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려 경찰이 이들에 대한 체포영장을 집행하고 있다는 소식을 전했다.

가세연 측은 "(이들이) 테러범도 아니고 2명을 체포하는데 (경찰) 20명씩 동원이 됐다"며 "연락이 닿지 않는 걸로 봐서 이미 잡혀갔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강남경찰서로 좀 가셔서 이 상황이 어떤 것인지 경찰에 좀 물어봐 주시고 정확한 사정을 좀 알려달라"며 "변호사를 선임해달라. 방어권 행사가 필요하다"고 가세연 유튜브 시청자들에게 도움을 청했다.


김 전 기자는 가세연 유튜브 채널 게시판을 통해 "도대체 누구의 명예훼손 사건이었을까요?

 

조국 딸'과 '이인영 아들'에 대한 명예훼손 사건"이라며 "이게 저의 집을 부수고 들어와서 체포할 사안인가요?"라고 반문했다.

 

가세연은 이날 경찰과 대치하고 체포되는 상황을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하기도 했다.

 



이 외에도 김 전 기자 역시 동일한 유튜브 채널에 명예훼손 혐의 관련 경찰의 체포영장 집행 사실을 알리면서 "법원에서 체포를 결정하는 사유는 도주의 우려, 증거인멸의 우려 크게 2가지"라며 "저랑 강용석 소장님이 도주의 우려가 있냐, 명예훼손 사건에서 증거인멸할 사안이 있냐"고 물었다.

그는 이어 "(이번 체포영장 집행이) '조국 딸'과 '이인영 아들'에 대한 명예훼손 사건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이날 체포영장 집행은 그간 다수의 유튜브 방송과 관련해 명예훼손 등 혐의로 여러 차례 피소된 가세연 관계자들이 경찰 조사에 불응하면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경찰은 이번 체포영장 집행과 관련해 이들의 구체적 혐의는 밝히지 않았다.

 

앞서 가세연 측은 체포영장 집행과 관련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과 이인영 통일부 장관의 아들에 대한 의혹 제기와 관련된 명예훼손 사건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최정훈 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