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19일 오늘부터 50대(53∼54세) 코로나 백신접종 예약 시작, 고3 수험생 및 교직원 접종 시작

등록일 2021년07월1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50대중 53∼54세 코로나 백신접종사전예약 시작...고3·교직원 화이자 1차 접종

19일부터 50∼54세 390만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사전예약이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이날은 53∼54세(1967∼1968년생)를 대상으로 오후 8시부터 사전예약을 받는다.

20일에는 50∼52세(1969∼1971년생)만 예약이 가능하다.

21일부터 24일까지는 50-54세 대상자는 연령 구분 없이 예약할 수 있다.

50∼54세는 내달 16일∼25일 전국 예방접종센터와 위탁의료기관에서 모더나 백신으로 1차 접종을 한다.

앞서 사전예약을 시작한 55∼59세(1962∼1966년생)는 50∼54세와 마찬가지로 오는 24일까지 예약을 마치면 된다.

이들은 이달 26일부터 모더나 1차 접종이 집행된다.

 

19일부터 고3 수험생 및 교직원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교육부는 19일부터 전국 3184개 고등학교와 이에 준하는 교육기관의 약 63만명이 290여개 예방접종센터에서 백신을 맞는다고 18일 밝혔다.

 

고등학교에 준하는 교육기관에는 대안학교, 미인가 교육시설, 학력 인정 평생교육시설 등이 포함된다.

 


 

접종 대상 학생은 재학·휴학 중인 고등학교 3학년과 2022학년도 대입에 응시하는 조기졸업 예정자 등이다.

 

접종 대상 교직원에는 재직, 휴직, 파견자를 포함해 학교(교육기관) 공간에서 학생과 밀접 접촉하는 모든 종사자가 포함된다.

 

이들은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1차 접종은 19일부터 30일까지, 2차 접종은 다음달 9일부터 20일까지다.

 

접종일에는 학교장 재량으로 휴업 혹은 단축수업이 가능하고 이후 3일까지 원격수업 등 탄력적 학사운영을 할 수 있다.

 

학생은 접종 이후 2일까지는 '출석 인정 결석'으로 처리되고 3일 이후부터는 의사 진단서나 소견서를 제출하면 질병 결석으로 인정된다.

 

한편 일반인 대상 접종 준비도 계속된다.

 

국방부에 따르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으로 1차 접종을 한 30세 이상 장병들도 이날부터 화이자 백신으로 2차 접종을 한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을 마친 군내 30세 이상 인원은 총 11만6000명 가운데 희망자들은 이날부터 화이자 백신으로 2차 접종을 하는 '교차 접종'을 시작한다.

이는 질병관리청이 최근 '희귀 혈전증' 발생 우려가 제기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연령을 기존 30세 이상에서 50세 이상으로 상향 조정한 데 따른 조처로 다음 달 6일까지 접종이 진행된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