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토트넘 스켄디야,손흥민 시즌5호골,英 BBC 극찬, 3-1 승리…PO 진출

등록일 2020년09월2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손흥민이 토트넘홋스퍼가 기록한 3골에 모두 관여하는 맹활약을 펼쳤다.

영국 ‘BBC’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차 예선에서 토트넘 홋스퍼의 3골에 관여한 손흥민(28)을 극찬했다. 

이에 ‘BBC’는 “케인의 공격으로 경기는 끝났다.
 
잉글랜드 선수의 멋진 헤더 슈팅인데 누가 크로스를 제공했는가. 손흥민은 토트넘에 값을 매길 수 없는 선수다”라고 극찬했다.
 

손흥민(28)이 시즌 5호 골을 터뜨리며 토트넘 홋스퍼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예선 플레이오프 진출을 이끌었다.

손흥민은 25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북마케도니아 스코퍼의 내셔널 아레나 토도르 프로에스키에서 열린 스켄디야와 2020-21시즌 UEFA 유로파리그 3차 예선 원정경기에서 1득점 2도움을 올리며 토트넘의 3-1 승리를 견인했다.

지난 20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 사우스햄튼전에서 4골을 몰아쳤던 손흥민의 골 행진은 멈추지 않았다.

 

델레 알리, 에릭 라멜라와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킥오프 5분 만에 선취골을 만들었다.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라멜라가 스켄디야의 골문을 열었다. 넓은 시야가 돋보였다.

 

상대 수비의 집중 견제 속에 비어있는 공간에 있던 라멜라에게 정확하게 전달했다. 시즌 1호 도움.

후반 10분 스켄디야의 동점골이 터지자, 토트넘도 바쁘게 움직였다. 지오바니 로 셀소, 해리 케인, 루카스 모우라를 차례로 투입했다.

그리고 손흥민이 해결사로 나섰다.

 

후반 25분에 토트넘의 슈팅이 스켄디야 골키퍼에 막히자, 리바운드 슈팅으로 연결해 골네트를 흔들었다.

 

2경기 연속 골이자 시즌 5호 골.




살얼음판 리드도 곧 사라졌다.

 

후반 34분에는 손흥민이 왼쪽 측면에서 정교한 크로스를 올렸고, 케인이 헤더 슈팅으로 마무리를 했다.

손흥민의 원맨쇼에 힘입어 스켄디야를 3-1로 제압한 토트넘은 앞으로 플레이오프 한 경기만 더 이기면 유로파리그 본선에 오른다.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의 스켄디야전 활약에 대해 평점 9.4점을 부여했다.

 

손흥민은 양팀 최고 평점과 함께 맨오브더매치(MOM)에 선정됐다.

 

토트넘은 라멜라가 9.2점으로 손흥민 다음으로 높은 평점을 기록했고 쐐기골을 기록한 케인은 평점 7.3점을 얻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스포츠 SPORTS +

뉴스 +

비디오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