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여행에 미치다 조준기 대표 혼수상태 못깨어나 사망…극단 선택 8일 만

등록일 2020년09월0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동성 간 음란물을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려 물의를 일으킨 국내외 여행 콘텐츠 커뮤니티 ‘여행에 미치다’ 조준기 대표가 극단적 선택 후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숨졌다.
 

조준기 `여행에 미치다` 대표가 의식 불명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된지 여드레만인 9일 숨졌다.


경찰 등에 따르면 조 대표는 이날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병원에서 사망했다.


그는 이달 1일 오전 11시 2분께 용산구의 한 주택 내에서 의식 불명 상태로 쓰러져 있다가 지인의 신고로 병원으로 이송됐다.


그는 발견되기 직전 개인 인스타그램에 "모두에게 너무 미안하다"며 "이제 더는 그 누구에게도 짐이 되지 않고, 내 갈 길로 떠나려고 한다"며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올렸다.


이에 앞서 지난달 29일 오후 `여행에 미치다` 공식 인스타그램에 성관계 장면을 촬영한 영상이 여행지 소개 사진에 섞여 올라오는 사건이 발생했고, 곧바로 해당 영상이 불법 촬영된 영상일 수 있다는 논란이 일었다.

 

조 대표는 해당 사안으로 회사에 손해를 끼친 데 대해 책임을 느낀다며 대표직을 내려놓은 뒤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불법으로 성 관련 촬영물을 소지하고 배포한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

 

 

조준기 대표는 “해당 영상은 트위터에서 다운로드한 영상이며 직접 촬영하지 않았다. 회사에 큰 피해를 끼쳐 대표직을 내려놓겠다”고 사과했다.


그러나 해당 사과문을 삭제한 뒤 2차 사과문을 게재해 “기업 법정 의무교육 외에 추가적으로 전 직원 대상 성윤리 관련 교육을 진행하겠다”고 해 ‘직원에게 책임을 떠넘긴다’는 지적을 피하지 못했다.

`여행에 미치다`는 음란물 논란이 불거지기 직전까지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120만명, 유튜브 채널 구독자가 41만명에 이르는 국내 최대 여행정보 소개 채널이었다.

 

9일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따르면 조 대표의 빈소가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11일이다.

한편 조 대표는 지난 2014년 숭실대학교 재학 중 페이스북에 ‘여행에 미치다’ 페이지를 개설해 관광정보를 올리기 시작했다.

 

이후 3년 만에 대형 온라인 커뮤니티로 키워내며 여행 관련 홍보, 마케팅에서 큰 명성을 얻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