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배우 이상옥, 췌장암 말기 투병 중 별세…향년 46세,부산행등 출연

등록일 2020년07월2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이상옥, '부산행' 등 다수 영화 출연
연극 무대에서 활약

 


 

배우 이상옥이 별세했다. 향년 46세.

지난 28일 이상옥은 췌장암 말기로 투병생활을 하다 상태가 악화돼 응급실로 옮겨졌으나 결국 세상을 떠났다.

이상옥은 영화 ‘소원’ ‘맨홀’ ‘순정’ ‘부산행’ ‘가려진 시간’ ‘판도라’ ‘여고생’ ‘장산범’ 등 다수 영화와 연극 무대에 올랐다.

 

췌장암 말기로 투병 생활을 하던 이상옥은 최근 상태가 악화돼 응급실로 옮겨졌지만 결국 세상을 떠난 것으로 전해졌다.

 

이상옥의 사망 소식에 팬들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하늘에서는 행복하시길” 등의 추모의 물결을 보내고 있다.

고 이상옥의 빈소는 서울 종로구 혜화동 서울대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30일 정오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