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전국 장마 시작,한낮 25도 더위 한풀 꺾여

등록일 2020년06월24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출근길 서쪽을 중심으로 약하게 비가 내리고 있는데요.

이 비가 올해 내륙에 시작된 첫 장맛비입니다.

실제로는 인천과 수원, 대전과 광주 등지에 약하게 내리고 있는데 곧 서울에서도 시작이 되겠고요.

연속적으로 비구름이 밀려들어오면서 낮에는 전국으로 확대되겠습니다.

양도 많습니다.

내일까지 강원 북부와 제주도에는 최고 120mm 이상 쏟아지면서 호우주의보가 내려지겠고요.

그 밖의 중부 지방에도 30에서 80mm, 남부 지방에도 많게는 50mm까지 비가 예상됩니다.

 

○ 현재(07시 20분), 전국이 흐리고 경기도와 충청도, 전라도 지역에는 비가 내리는 곳이 있습니다.

○ 한편, 흐린 날씨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밤사이 따뜻한 남동풍이 지속적으로 유입되면서 어제 오른 기온이 내려가지 못해 서울과 원주지역에 올 들어 첫 열대야가 나타났습니다.




* 열대야 기록 지점 최저기온 현황(23일 18시부터 24일 07시 20분까지, 단위: ℃)
- 서울 25.6 원주 25.1

* 열대야: 밤사이 최저기온(18:01~다음날 09:00)이 25℃ 이상 유지되는 현상
* 참고사항: 열대야는 밤사이 나타나는 현상으로 23일 밤사이에 25도 이상 유지됨에 따라 열대야는 6월 23일로 기록됩니다.

* 오늘 아침 09시까지 비가 내리면서 기온이 떨어지면 기록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 오늘 아침 09시까지 서울관측소 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면, 주변 서울지역에 설치되어 있는 AWS관측값이 25도 미만일지라도 서울의 첫 열대야는 6월 23일로 공식 기록됩니다.

* 한편, 서울의 지난해 첫 열대야는 7월 19일에 나타났으며, 전국에서 올 첫 열대야는 지난 6월 8일(25.7도) 강릉에서 나타났습니다. 가장 빠른 열대야 기록은 2019년 5월 24일(강릉)입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

뉴스 +

비디오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