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기아 타이거즈 구장 인근서 화재…짙은연기로 개막전 '일시 중단'

등록일 2020년05월0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짙은 연기로 중단.. 18분만에 경기 재개

 


 

코로나19 사태로 2020프로야구 개막전이 무관중 속에 열린 5일 광주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 기아 타이거즈의 경기가 인근 화재로 일시 중단되는 일이 벌어졌다
 

5일 오후 3시 19분께 광주광역시 북구 신안동 주택가 세탁소에서 불이 났다. 화재는 30여 분 만에 진화됐다.

 

불이 나자 인근 기아챔피언스필드 방향으로 검은 연기가 날아갔다.

 

이 영향으로 챔피언스필드에서 진행 중이던 '2020 KBO 개막전' KIA 타이거즈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가 잠시 중단됐다.

 

오후 3시 26분 키움이 4-0으로 앞선 4회 말 상황이었다.

 

경기장이 연기로 뒤덮여 시야를 가리자 심판진은 경기를 중단시키고 선수들을 철수시켰다.

 

연기는 앞서 3시20분쯤 인근 주택가 세탁소에서 난 불로 생긴 것이다.
 

경기는 이로부터 19분 후인 오후 3시 45분께 재개됐다.

 

화재는 세탁소 건물 1층에 있던 4명은 즉시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하지만 2층짜리 세탁소 건물이 모두 불에 탔다.
 

다행히 가게에 있던 종업원 4명이 즉시 대피해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진화를 마친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