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이태원클라쓰’15회 예고 충격 엔딩 미공개로 결말 궁금증 ‘증폭’

등록일 2020년03월1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종영까지 2회 남겨둔 '이태원 클라쓰'
14회서 행방불명된 김다미·피 흘리며 쓰러진 박서준
15회 향한 궁금증 증폭
원작 웹툰은 '권선징악' 결말

 


 

종영까지 2회를 남겨둔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15회 예고가 공개되지 않아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치솟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클라쓰’ 14일 방송에서는 함께 사업을 확장하며 김다미(조이서)에게 마음의 문을 연 박새로이(박서준)의 모습이 그러졌다.

 

조이서는 박새로이에게 자신의 애정을 표했지만 박새로이는 쉽게 받아주지 않았다.

 

하지만 박새로이의 태도는 사뭇 달랐다.

 

잠들어 있는 조이서를 바라보는 박새로이의 눈빛에는 예전과 다른 감성이 섞여 있었다. 

 

권나라(오수아)도 박새로이의 마음을 확인하기에 나섰다.

 

자신을 사랑하는 지 직접적으로 박새로이에게 물었지만 대답을 듣지 못했다.

 

이미 박새로이의 마음은 전차 조이서에게 쏠렸다. 

 

조이서는 ‘장가네’에서 유재명(장대희)을 몰아내기 위해 사외이사에 도전했다.

 

야심찬 계획이었지만 과로와 안보현(장근원)의 방해로 인해 수포로 돌아갔다.

 

장근원은 조이서를 납치까지 했다. 박새로이는 급히 뒤를 쫓았으나 장근원은 결국 그를 차로 들이받았다.

 

박새로이는 머리에 피를 흘리며 의식을 잃었다. 충격적인 ‘엔딩’이었다.


충격 엔딩 속에 조이서가 눈물 흘리며 멀어지던 순간을 떠올리는 박새로이의 내레이션은 담담하고도 애절한 감성으로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혔다.

 


 

‘나는 지금 그날이 너무나 후회가 돼. 나는 지금 네가… 미치도록 보고 싶다’라는 그의 마지막 말에는 조이서를 향한 후회와 미안함이 묻어났다.

 

예기치 않은 사고로 목숨이 위태로워진 박새로이와 김희훈 무리의 짓으로 행방불명된 조이서까지 두 사람의 아슬아슬한 운명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예고 영상이 공개되지 않아 '이태원 클라쓰' 원작 웹툰의 결말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웹툰 '이태원 클라쓰'는 권선징악의 주제의식을 담으며 종료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방송된 '이태원 클라쓰' 14회는 전국 14.2%, 수도권 15.6%(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이태원 클라쓰'는 TV 화제성 분석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화제성 지수(3월 2일~3월 8일)에서 지상파, 종편, 케이블을 포함한 전체 드라마 부문에서 37.65%의 점유율로 3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지수에서는 박서준이 1위, 김다미가 2위, 권나라가 5위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