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신종 코로나 28번째 확진자 발생…3번 환자 접촉 30세 중국여성

등록일 2020년02월11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3번환자 지인 중 6번환자 이어 두번째 확진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명지병원에 입원중 
확진자 중 4명 격리해제하고 865명 검사 중

 


 

11일 국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 1명이 추가로 확인 돼 국내 확진자는 총 28명으로 늘었다.

 

이중 4명은 완치돼 퇴원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28번째 확진 환자가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28번째 환자는 30세 중국인 여성으로 자가격리 중 실시한 검사에서 양성이 확인됐다.

 

현재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인 명지병원에서 격리 중이다.
 

이 환자는 3번 환자(54세 남성, 한국인)의 지인으로 알려졌다.

 

3번 환자는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거주하다가 지난달 20일 일시 귀국했고 22일부터 발열, 오한 등 증상이 나타났고 26일 확진 판정을 받았었다.  
 

이 환자와의 접촉자 중 확진 환자가 나온 건 지난달 30일 확진된 6번째 환자(56세 남성, 한국인)에 이어 두번째다. 앞서 6번째 환자는 가족인 아내(10번째)와 아들(11번째)도 추가로 확진된 바 있다. 

이 가운데 아들인 11번째 환자가 격리해제되면서 확진 환자 28명 중 퇴원환자는 4명으로 늘었다. 

확진 환자를 제외하고 3601명이 의사 환자(의심 환자)로 분류됐는데 865명은 검사 중이며 2736명은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와 격리 해제됐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