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전국 맑고 일교차 커,강원영서 등 눈 소식,미세먼지 보통

등록일 2020년02월0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 (종합) 대기 건조, 오늘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눈 날림 곳

○ (오늘) 대체로 맑다가 밤에 차차 흐려짐,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곳에 따라 산발적 눈 날림

○ (내일) 대체로 흐리다가 오전부터 맑아짐

○ (모레) 맑다가 밤에 구름많아짐


□ 유의사항

○ (건조) 서울. 경기일부 지역 건조특보 발효 중, 대기 매우 건조, 그 밖의 지역도 차차 건조, 산불 등 화재예방 각별히 유의

○ (결빙) 오늘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눈 날리는 지역, 도로면에 얼어 미끄러운 곳, 교통안전 유의

○ (강풍) 오늘 낮 동안 서해안과 일부 내륙 바람 약간 강, 시설물 관리 유의

○ (조고) 서해안 모레(11일)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 만조 시 해안가 저지대 침수 피해 유의

 

오늘날씨는 전국이 대체로 맑으나 일교차가 클 전망이다.

 

일요일인 9일 전국이 맑은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강원, 경북 등 일부지역에서는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9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밤부터 중부지방은 대체로 흐리겠다.

 

오후 9시부터 강원영서에는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고, 서울·경기도와 충청북부에는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낮 기온은 3~9도로 평년과 비슷하나 내륙지역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12도로 클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 △서울 -6도 △대전 -6도 △대구 -3도 △부산 -1도 △광주 -3도 △춘천 -8도 △제주 5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4도 △대전 6도 △대구 7도 △부산 9도 △광주 7도 △춘천 5도 △제주 9도 등이다. 

 

건조특보가 발효 중인 서울과 일부 경기도, 강원남부내륙, 충북, 경상도, 전남에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으며, 그 밖의 지역에서도 차차 건조해져 건조특보가 확대·강화될 가능성이 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또는 ‘보통’으로 예상된다. 다만 강원영서·부산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m에서 3.5m, 남해 앞바다에서 1.0m에서 2.5m, 서해 앞바다에서 0.5m에서 1.5m 높이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m에서 3.5m, 서해 0.5m에서 1.5m, 남해 1.0m에서 2.5m다.

기상청 측은 “특히 동해안에는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도 있겠으니 조업, 항해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

뉴스 +

비디오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