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박주호 부부, 13일 셋째 출산 깜짝 공개 “건나블리 동생 탄생”

등록일 2020년01월16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축구선수 박주호 아내가 셋째를 출산했다.

 

박주호 아내 안나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0년 1월13일. 안녕 베이비 박. 그리고 생일 축하해 박주호(13.01.2020 Hello there baby Park. And happy birthday)"라는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은 부부의 셋째 아이 모습이 담겼다. 얼굴을 공개하진 않았지만 작은 손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셋째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딸 나은, 아들 건후의 동생이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축하해요 안나!!", "셋째를 출산한 안나에게 축하를!!", "파추호씨 축하드립니다ㅎㅎ" 등의 반응을 보였다.

1987년생으로 만 33세인 박주호는 2015년 당시 스위스인인 안나와 열애중이라는 것이 알려지면서 많은 화제를 낳았다.

결혼한 이후로는 슬하에 박나은 양과 박건후 군을 뒀는데, 최근 셋째까지 얻으면서 다둥이 아빠로 등극하게 됐다.


 

한편 박주호 부부는 슬하에 딸 나은과 아들 건후를 두고 있다. 여기에다가 이젠 막내까지 박주호 부부는 세 남매의 부모가 됐다.

 

박주호는 지난 2019년 12월 21일 방송된 '2019 KBS 연예대상'에서 나은이와 아내의 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2018년부터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슈돌)에 출연 중이며, '나은이 아빠'로 더욱 유명해졌다.

현재 K리그1 울산 현대 호랑이 소속으로 활동 중이며, 지난 시즌에는 총 27경기에 출전해 도움 2개를 기록한 바 있다.
 

박주호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