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주진모 해킹, 카톡 사생활 유출에 발칵,‘주진모♥’ 민혜연 누구? 의학계 김태희

등록일 2020년01월10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휴대폰 해킹 피해를 당한 배우 주진모의 카카오톡(카톡) 메시지로 추정되는 게시물이 등장하면서 확인되지 않은 루머가 퍼지고 있다.
 

배우 주진모가 최근 개인 휴대전화를 해킹당한 후 사생활 유출을 협박받았음을 알리며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10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주진모가 연예인 A씨와 나눈 것으로 보이는 카톡 메시지가 올라와 논란이 됐다.
 
특히 관련 내용이 민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네티즌들은 주진모, 주진모 해킹, 주진모 결혼, 주진모 아내, 주진모 민혜연 등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에 대해 소속사 측은 “해당 건을 포함해 사생활 침해 및 협박 등 아티스트를 위협하는 행위에 대해선 선처 없이 강력히 법적 대응할 것을 분명히 밝히며 앞으로도 아티스트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주진모는 지난해 6월 10살 연하의 전문의 민혜연 씨와 부부의 연을 맺었다.

민혜연은 서울대 의대를 졸업했으며, 그간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시청자들에 해박한 의학 정보를 전달했다.




민혜연씨는 ‘의학계 김태희’라는 수식어를 가지고 있을 만큼 아름다운 미모를 겸비, 방송 출연 때마다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지난 8일 디스패치에 따르면 주진모 등 연예인과 유명인 10여명이 휴대폰 해킹 피해를 입어 해커에게 협박을 당하고 있다.
 
이들은 휴대폰을 복제해 개인 정보 및 사진, 영상, 문자, 주소록 등을 갈취했고 이를 빌미로 거액을 요구했다.

이에 주진모 소속사 측은 앞서 "당사는 최근 주진모의 개인 휴대폰이 해킹된 것을 확인했다.
 
이와 관련하여 연예인이란 이유로 사생활 침해 및 개인 자료를 언론사에게 공개하겠다는 악의적인 협박을 받고 있고, 이에 대한 대가로 금품을 요구하고 있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10일에도 주진모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측은 한 매체를 통해 "최근 해킹 피해 관련 입장은 변함없다.
 
앞서 전한 그대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