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차범근 아들 차세찌, 만취 운전하다 사고로 입건,한세아 측 입건 맞다

등록일 2019년12월24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차범근 전 축구감독의 아들, 차세찌 씨가 만취 상태로 운전을 하다가 사고를 냈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 등으로 차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차범근 전 축구 국가대표 감독 아들 차세찌가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된 가운데, 아내인 배우 한채아 측도 경찰 발표가 사실이라고 밝혔다.

차 씨는 어젯밤 11시 40분쯤 서울 부암동 도로에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다 앞서가던 차량을 들이받았다.

사고 당시 차 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인 0.246%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고로 운전자 40대 남성이 다쳤다.

경찰은 차 씨가 자신의 음주 운전 사실을 인정했다며 추후 다시 차 씨를 불러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차세찌는 지난해 5월 6일 배우 한채아와 결혼, 슬하 딸을 두고 있다.

 

열애 공개 1년 만에 결혼식을 올린 두 사람은 결혼 발표 이후 개인 SNS를 통해 서로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팬들의 축하를 받았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