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우체국택배 확인부탁합니다”…택배 사칭 스미싱 주의,요즘은 카톡 안내

등록일 2019년11월26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우체국택배의 탈을 쓴 가짜 문자메시지 우려가 커지고 있다

 

우체국택배 확인부탁합니다”라는 문구를 활용한 스미싱(Smishing)을 주의하라는 누리꾼의 당부가 26일 이어졌다.

 

스미싱은 악성 앱 설치를 유도해 금전적인 피해 등을 유발하는 수법이다. 

이날 네이버 카페·블로그 등 온라인에선 “우체국택배 확인부탁합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http’로 시작하는 사이트 주소가 적힌 문자메시지를 받았다는 제보가 잇따랐다.
 

해당 링크에 접속할 경우 악성코드가 스마트폰에 설치돼 피해자가 모르는 사이 소액결제, 개인·금융정보 탈취 등의 피해를 당할 수 있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우체국택배 확인부탁합니다'라는 내용의 message를 받았다는 글이 올라왔다.

 

 그 message에는 영어로 나와 있는 어느 주소가 있는데, 이를 무심코 손으로 눌렀다가는 프로그램이 설치가 된다.

 

이 프로그램은 이동전화 속 개인의 정보를 빼갈 수 있다는 점에 있어서 심각하다.

 

만일 실수로 이를 눌러서 프로그램이 설치가 됐다면 신속히 이를 없애야 한다. 

 

이는 백신 application을 구동해 이를 발견할 수 있다.

 

이때 휴대폰 번호를 입력하고 본인확인에 응할 경우 어플리케이션이 설치되면서 금전적 피해를 입을 수 있다. 

 

한편 우체국택배 등을 가장한 가짜문자에 대처하려면 택배 주문 여부를 미리 파악해 두는 게 좋다. 

 

특히 우체국택배 등 다수 택배 업체들이 문자메시지가 아닌 카카오톡 채팅을 통해 배송 현황을 안내한다는 점을 잊지 말아야 한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