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남해고속도로서 시외버스 등 5중 추돌사고,37명 부상

등록일 2019년08월16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정체 구간서 속도 줄이기 못해 사고

 


 

16일 오전 11시 40분께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남해고속도로 제1지선 진주 방면 15㎞ 지점에서 차량 5대가 연쇄 추돌했다.

 

45인승 시외버스 운전사 A(60)씨가 정체 구간에서 속도를 줄이지 못하고 앞에 있던 스포츠유틸리티(SUV) 차량 2대를 들이받았다.

 

이후 이 버스를 뒤따르던 시외버스 2대가 차례로 추돌했다.

 

각 버스에는 12∼29명의 승객과 운전사가 탑승했고, SUV 차량에는 1∼2명이 타고 있었다.

 

이 사고로 버스와 SUV에 탑승객과 운전사 등 62명 중 37명이 경상을 입었다.

 

경찰은 사망자나 중상은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사고 발생 후 1시간가량 현장 주변 6㎞ 구간에서 차량 정체가 빚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