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합참 "북한, 미사일 추정 발사체 발사…"日정부 탄도미사일 확인

등록일 2019년07월2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북한이 오늘(25일) 강원도 원산 일대에서 동해로 미상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 오전 5시 34분과 5시 57분쯤 원산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 2발을 발사했으며, 비행

 

거리는 약 430km"라고 밝혔다.

 

비행거리로 보면 지난 5월 발사한 '북한판 이스칸데르급' 단거리 미사일과 유사하다.

 

합참은 "발사체 세부사항에 대해서는 한미 당국이 분석 중"이라면서 "현재 우리 군은 추가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북한이 발사체로 도발한 것은 지난 5월 9일 단거리 미사일 발사 이후 78일 만이다

 

북한이 25일 강원도 원산 일대에서 동해로 미상 발사체 2발을 발사한 것과 관련, 일본 정부도 이를 확인했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교도는 "일본 정부 관계자도 이날 북한에 의한 2발의 비상체(발사체) 발사를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교도는 "일본 정부 관계자가 북한이 발사한 2발의 비상체에 대해 단거리 탄도미사일이라고 확인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일본의 배타적경제수역(EEZ)에는 도달하지 않아 우리나라(일본)의 안보에 영향은 없다"고 교도에 말했다.

 

앞서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은 오늘 오전 5시 34분과 5시 57분경 원산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 2발을 발사

 

했으며, 비행거리는 약 430km"라고 밝혔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국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