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제주 함덕해수욕장 상어 출현 소동,입욕 1시간 통제후 해제

등록일 2019년07월08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8일 제주 함덕해수욕장에서 상어가 발견돼 한때 소동이 벌어졌다.

 

8일 제주시 함덕해수욕장에 상어가 발견돼 해수욕장 입욕이 통제되는 일이 발생했다.

 

제주시와 함덕해수욕장 상황실 등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30분께 함덕해수욕장 동쪽 구름다리 앞바다에서 상어로 보이는

 

개체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119로 접수됐다.

 

해수욕장 상황실은 즉시 해수욕장 입욕을 통제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내 방송을 했다.

 

당시 함덕해수욕장에는 100여명의 도민과 관광객들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었고, 서핑을 즐기는 서퍼들도 상당수 있어

 

하마터면 인명피해가 날 수도 있는 상황이었다.

 

다행히 사고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시는 상어로 보이는 개체 동영상을 제주대 해양과학대학 김병엽 교수에게 보내 문의한 결과 상어가 맞다는 답변을 받았다.

 

수색결과, 약 2m 길이의 상어 1개체를 확인햇다.

 

다행히 입수 통제로 인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이 상어는 함덕 앞바다를 10여분간 헤엄치다 자취를 감춘 것으로 전해졌다.

 

안전상황실에서는 오후 1시 40분께 입수통제를 해제했다.

 

상어는 해수욕장에서 물놀이를 즐기는 피서객들의 안전을 위협한다.

 

지난해 육지에서 불과 300여m 떨어진 경남 거제 앞바다에서 백상아리로 추정되는 4m 상어가 잡혔다.

 

몸길이 4m, 무게 300㎏가량으로 몸통이 그물에 걸린 채 죽어 있었다.

 

2017년 8월 경북 영덕 앞바다, 2014년 6월 충남 보령 앞바다, 2014년 1월 강원도 고성 앞바다, 2013년 8월 전남 완도

 

앞바다에서도 백상아리가 잡혔다.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1959년부터 국내에서 발생한 상어 공격에 의한 사고는 모두 7건으로 6명이 숨지고 1명이 다쳤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