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고속도로 사망 여배우,한지성,부검결과 음주운전,남편 방조죄?

등록일 2019년05월17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한지성 부검결과 음주운전…남편, 방조죄 적용 가능성↑ 

국과수 "혈중 알코올농도 0.1% 이상... 다발성 손상 추정" 소견


 

고속도로 한가운데 차를 세우고 내렸다 차량에 치여 숨진 배우 한지성씨를 부검한 결과, 음주운전을 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17일 타이포스트에 따르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1차 부검소견에서 “故 한지성은 다발성 손상을 입었으며, 혈중알코올

 

농도가 면허 취소 수치(0.1% 이상)였다”는 간이 결과를 내놓았다.

 

故 한지성은 지난 6일 새벽 김포시 고촌읍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김포공항 IC인근 2차로에서 택시와 올란도 승용차에

 

잇따라 치이면서 사망했다.

 

현장을 목격한 운전자의 블랙박스 확인 결과 고인은 갓길이 있는 3차선 고속도로에서 2차로에 차를 세워놓고 차량 뒤에서

 

허리를 굽힌 채 있었다.

 

조수석에 타고 있던 남편 A씨는 차량 밖으로 이동해 가드레일로 뛰어가는 모습이 목격됐다.

 

앞서 한씨의 남편은 경찰 조사에서 자신은 술을 마셨지만, 한지성이 술을 마셨는지는 보지 못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이에 따라 이들 부부가 어디서 누구와 술을 마셨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카드 사용 내역과 술자리의 동석자 등을

 

확인해왔다.

 

한지성은 지난 3월9일 결혼식을 올린 지 두달 만에 참변을 당했다.

 

한지성은 2010년 4인 걸그룹 '비돌스'(B.Dolls)로 데뷔했다.

 

이후 연기자로 전향해 드라마 '끝에서 두 번째 사랑'(2016)과 '해피 시스터즈'(2017~2018), 영화 '원펀치'(감독 박현수

 

·2019) 등에 출연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