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북한 미사일 발사,동해상까지 약 70~200km까지 비행,합참발표

등록일 2019년05월04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4일 오전 9시 6분 함경남도 호도반도에서 동쪽방향으로 발사"


 

북한이 4일 오전 9시 6분쯤 함경남도 호도반도 일대에서 단거리 미사일을 동쪽 방향으로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이날 밝혔다.

 

합참은 미사일 관련 세부 사항에 대해서는 현재 한미 당국이 분석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군 당국은 발사된 미사일의 종류와 사거리 등을 정밀 분석 중이다. 

 

합참은 "이번에 발사된 미사일은 동해상까지 약 70km에서 200km까지 비행한 것으로 파악됐다"면서 "한미 당국은 미사일

 

기종과 발사 배경 등 추가 정보에 대해 분석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또 "우리 군은 북한의 추가 발사에 대비해 감시 및 경계를 강화한 가운데, 한미 간 긴밀하게 공하며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것은 지난 2017년 11월 29일 이후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5형' 발사 이후 1년 5개월여 만이다.

 

북한은 지난 2월말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2차 북미정상회담 결렬 이후 대북 압박 유지를 강조하는 미국의 기조에 '굴복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드러낸 것으로 풀이된다.


 

다음은 합동참모본부가 밝힌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한 입장 전문이다.

 

북한은 오늘(5.4) 09시 06분경부터 09시 27분경까지 원산북방 호도반도 일대에서 북동쪽 방향으로 불상 단거리 발사체 수발을

 

발사했음.

 

이번에 발사된 발사체는 동해상까지 약 70km에서 200km까지 비행하였음. 추가정보에 대해서는 한미가 정밀분석 중에 있음.

 

현재 우리 군은 북한의 추가발사에 대비하여 감시 및 경계를 강화한 가운데, 한미 간 긴밀하게 공조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음.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국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