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비인두암 투병' 배우 구본임, 21일 별세,향년 50세

등록일 2019년04월21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배우 구본임이 오늘(21일) 사망했다. 향년 50세.
 

구본임은 이날 오전 4시 50분경 비인두암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났다. 

 

1년 넘게 치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으나, 안타깝게 유명을 달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과 오래 알고 지낸 한 지인은 SNS를 통해 고인의 사망 소식을 전하며 “부활절인 오늘 새벽 주님 곁으로 가셨다는 소식에
 
가슴이 아린다. 강한 것 같으면서도 여렸던 언니. 이제는 아프지 않은 곳에서 편히 지내시길”이라고 애도의 메시지를 남겼다.

비인두는 뇌기저에서 연구개까지 이르는 인두의 가장 윗부분으로, 이곳에 생긴 악성 종양을 비인두암이라 한다.
 
조직학적으로는 편평세포암종이 대부분이다.

한편 故 구본임은 서울예술대학교 연극학과 출신이다. 1992년 영화 ‘미스터 맘마’로 데뷔했다.

고인은 지난 1990년대부터 영화, 연극 무대를 배경으로 연기에 입문, 다양한 작품에서 존재감 넘치는 활약을 보여줬다.
 
영화 ‘늑대소년’, 드라마 ‘외과의사 봉달희’, ‘주군의 태양’, ‘맨도롱 또똣’, ‘싸우자 귀신아’ 등에 출연했으며, 지난 2017년에도
 
연극 무대에 서는 등 활발한 연기 활동을 해왔다.
 
고인의 빈소는 쉴낙원인천장례식장 12호에 차려졌다. 발인은 23일이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