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LG 오지환♥김영은 커플 “결혼전 임신, 혼인신고 마쳤다”

등록일 2019년04월18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LG 트윈스 소속 야구 선수 오지환(29)과 쇼호스트 김영은(30)이 결혼을 앞두고 임신 소식을 알렸다.

18일 SBS funE의 보도에 따르면, 오지환이 김영은과 결혼을 전제로 열애 중이다. 김영은은 현재 임신 4개월로 오지환이

 

시즌을 마친 후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김영은의 혼전임신 여부가 화제가 되자 LG 구단 홍보팀은 같은날 "오지환 선수는 올해 초 혼인신고를 이미 했다.

 

이미 혼인 신고를 한 상태이기 때문에 혼전임신이라고 볼 수 없다. 시즌이 끝난 후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영은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든이(태명) 사랑해 축복해. 넌 어떻게 생겼니? 우리 골든이 축복해주셔서

 

감사합니다.#황금돼지띠맘#딸#12주초음파사진#지금은15주”라는 글과 함께 초음파 사진을 공개해 임신 사실을 알렸다 

이어 지난 5일에는 "왠지 아빠 판박이로 태어날 것 같구나"라며 오지환의 어린 시절 사진을 함께 공개했다.

 

김영은은 2011년 미스코리아 전북 진 출신으로 2014년 광주 MBC 아나운서로 활약하기도 했다.

 

2017년 대기업 계열의 홈쇼핑에 입사해 쇼호스트로도 활약했다.

 

빼어난 미모와 말솜씨로 업계에서도 인정받은 재원이다. 현재는 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영은은 오지환의 경기가 있는 날이면 구장을 찾아 '승리 요정'을 자처했다.

 

두 사람의 연애는 측근들 사이에서는 공공연하게 알려진 사실이다.

 

김영은은 현재 임신 4개월이다. 결혼식은 오지환이 시즌을 마친 후 올릴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스포츠 SPORTS +

뉴스 +

비디오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