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김영철 파워FM'조병규 출연,조병규♥김보라에 애정 폭발

등록일 2019년04월1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그 분은 예외”…‘철파엠’ 사랑꾼 조병규, 김보라♥ 향한 뜨거운 애정

배우 조병규가 연인 김보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배우 조병규가 'SKY캐슬'부터 연인 김보라에 대한 애정까지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15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는 배우 조병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조병규는 드라마 'SKY 캐슬'에서 아버지에게 "지구는 둥근데 왜 피라미드냐"고 사이다 일침을 날렸던 명장면을 재현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연기하며)카타르시스가 있었다. 교육열에 억압 받던 기준이라 시원했다"면서 "그렇게 소리쳐본 적이 많지 않다. 실제 성격은 겁쟁이다. 싸우는 거 너무 싫어한다"고 고백했다.

이어 조병규는 'SKY 캐슬' 출연 이후 인기를 실감하냐는 질문에 "잘 모르겠다. 평소와 똑같이 살기 위해 노력 중"이라며 "그전과 달라졌다는 점은 고기를 많이 사먹을 수 있다는 것이다. 커피를 하루에 2~3잔씩 사먹을 수 있게 됐다. 예전에는 친구들에게 뺏어먹곤 했는데 이제 어머니에게 용돈을 더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앞서 '김영철의 파워FM'에는 배우 김혜윤이 출연해 조병규를 언급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조병규는 "혜윤이가 나와서 내가 촬영장 분위기를 띄워줬다고 이야기 해줬다. 그 얘기를 듣고 '통장으로 얼마를 입금해줘야 하냐'고 했었다. 감사했다"며 "혜윤이의 장점은 독하고 열심히 사는 멋있는 소녀라는 것이다. 기가 막히고 용기가 있다. 존경할만한 친구"라고 김혜윤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조병규는 연기자로서 힘든 점도 털어놨다. 그는 "처음에 연기를 선택했을 때 빠른 결정을 후회하고 있다. 다음 생애에는 편안한 삶을 살고 싶다. 견뎌내야할 게 너무 많다"면서 "그래도 최고의 결정 또한 연기를 선택한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날 조병규는 공개 열애 중인 연인 김보라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시선을 모았다. 드라마 'SKY캐슬'로 인연을 맺은 조병규와 김보라는 지난 2월 열애를 인정했다.

그는 김보라에 대해 묻는 질문에 "(그분은) '그녀의 사생활'이라는 드라마를 하고 있다. 자주 통화는 안 하고 자주 본다. 보고 싶어서 자주 간다"면서 "(평소에는)휴대폰이나 답장이 늦고 잘 확인을 안한다. 하지만 그분은 예외다. 그분이 있으면 귀찮지 않다"라고 애정을 표현해 달달함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조병규는 "좋은 연기 보여드릴 수 있게 신중히 차기작을 검토 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조병규와 김보라는 JTBC 드라마 ‘SKY캐슬’을 통해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2월초부터 정식 교제한 두 사람은 2월말 데이트 사진이 보도되자 관계를 인정하고 “자연스럽게 서로에게 호감이 생겨서 만나기 시작했다. 좋은 시선으로 바라봐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