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KB국민은행, 손으로 출금,새로운 개념의 바이오 인증

등록일 2019년04월14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존 거래 관행을 탈피한 새로운 개념의 바이오 인증 창구지급 프로세스
손쉬운 뱅킹으로 시니어 고객 등 디지털 소외계층에 금융 편의 제공
금융당국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KB국민은행의 도전적 혁신 완성

 


 

KB국민은행이 손바닥 정맥 인증만으로 예금을 출금할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였다.

 

KB국민은행은 지난 12일 손바닥 정맥 인증을 통해 영업점 창구에서 예금을 지급하는 `손으로 출금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본점에서 열린 출시 기념식에는 최종구 금융위원장과 김학수 금융결제원장,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허인 KB국민은행장 등이 참석했다.

이 서비스는 한 번의 손바닥 정맥 인증으로 통장·인감·비밀번호 없이 예금 지급이 가능한 새로운 개념의 창구 출금 서비스다.

 

은행이 개인의 손바닥 정맥 정보를 수집해 암호화하고 금융결제원과 일정 비율로 분산 보관한다.

 

본인인증 시에 두 기관의 보관 정보를 결합해 일치 여부를 식별한 후 등록이 완료되면 그 이후에는 거래금액이나 횟수에 제한 없이

 

출금이 가능하다.

 

국민은행은 생체정보 유출 우려를 차단하기 위해 등록된 손바닥 정맥 정보를 암호화해 금융결제원과 일정 비율로 분산 보관하기로

 

했다.

 


 

조각으로 분산 보관된 생체정보는 금융 거래 때 결합해 인증에 사용된다.

국민은행은 이 서비스가 비밀번호 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고령층 고객에게 특히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지난 12일 KB국민은행 서울 여의도 본사에 열린 출시 기념식에 참석해 서비스를 직접 시연했다.

 

손바닥 정보를 사전 등록한 최 위원장은 기념식이 끝난 뒤 창구에서 정맥을 인증한 뒤 1만원을 출금했다.

최 위원장은 "통장과 신분증, 현금카드, 비밀번호 등이 없이 은 행거래가 가능해짐에 따라 많은 고객들이 편리함을 느낄 것"이라며

 

"대면거래 성향 고령층 고객의 편의 증진도 기대된다"고 했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은 "이번 사업은 금융당국의 적극적 개선 의지, 금융결제원의 정보 분산 보관 신기술, 금융회사의 도전적

 

혁신이 힘을 모아낸 결실"이라며 "디지털 소외계층에게 쉬운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