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2019 4월 모의고사, 오늘 오후 6시 EBSi 정답 및 등급컷 공개

등록일 2019년04월10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4월 모의고사, EBSi 정답 및 등급컷 공개
수험생, 3월 모의고사보다 전반적으로 체감 난이도 낮아


오늘 치러진 2019년 4월 모의고사 등급컷에 관심이 뚜렷하게 집중되는 모양새다. 이번 4월 모의고사 등급컷에는 고등생이나
 
재수생 및, 현역 대학생들까지도 클릭률이 높다.
 
지난 3월 치러진 모의고사보다 전반적으로 체감도가 낮은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경기도교육청 주관으로 '2019년 4월 전국연합학력평가'(학평)가 전국 1891개 고교, 고3 수험생 47만명이 응시했다 
 

 

1교시 국어영역(08:40~10:10)을 시작으로 2교시 수학(10:30~12:10), 3교시 영어(13:10~14:20), 4교시 한국사 및 사회/과학

 

(14:50~16:32) 순으로 진행되었다.
 

2019년 4월 전국연합학력평가(학평)이 10일 진행되고 있다. EBSi는 이날 오후 6시 정답이, 8시에는 등급컷을 공개할 예정이다.

현재는 3교시 영어영역이 진행 중인 것으로 파악된다. 이후 4교시인 한국사와 사회·과학을 진행한다.

입시업체들이 분석한 2019년 4월 모의고사 등급컷을 살펴보면 1등급은 원점수 기준 국어 88~89점, 수학가 88~92점, 수학나

 

85~88점, 영어 90점이다.


 

지난 3월 7일 서울시교육청 주관으로 진행된 '3월 전국연합학력평가'(모의고사)의 1등급 예상 등급컷은 국어 82점, 수학(가)

 

88점, 수학(나)80점이었다. 절대평가인 영어는 90점, 한국사는 40점으로 분석했다. 


이번 모의고사의 관건은 ‘88점을 넘길 수 있을 것인가’다. 지난해 4월 모의고사에서 국어 영역과 수학 나 영역이 동일하게

 

88점의 1등급컷을 기록했기 때문. 2017년 치러진 4월 모의고사 당시 각각 93점, 92점이었던 걸 감안하면 시험 문항의 난이도가

 

상대적으로 높았던 것으로 판단된다.

교육당국이 주관하는 수능 모의고사는 한해 총 6차례(3·4·6·7·9·10월) 시행된다.

 

이 가운데 3·4·9·10월에는 각 시도교육청이, 6월과 9월은 수능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각각 주관한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