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토트넘, 손흥민 주급 2억,15만 파운드로 인상 준비"

등록일 2019년02월1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손흥민이 주급 15만 파운드(2억1661만원)를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토트넘 홋스퍼가 다음 시즌이 시작되기 전에 손흥민에게 새로운 계약을 제안할 준비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언론 '데일리메일'은 15일(한국시간) "손흥민이 센세이션 시즌에 대한 보상으로 12개월 만에 임금 인상을 받게 될 것

 

"이라고 전망했다.  

 

손흥민의 경기를 본 사람이라면 이 같은 주급 인상을 당연 수순이라고 입을 모은다.

 

선배 선수인 안정환 역시 그의 연봉을 언급한 바 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이 절정의 기량을 뽐내고 있는 손흥민과 주급을 15만파운드(약 2억1600만원)

 

로 높여 재계약을 원한다고 현지 매체가 보도했다.  

15일(한국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지난해 7월 손흥민과 2023년까지 5년 재계약을 맺은 토트넘이 다음 시즌을 앞두고

 

주급을 인상한 재계약을 준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손흥민은 2018-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에서 11골을 넣으며 득점 순위 8위에 올라 있다.

 

또한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에서도 연이어 득점포를 터트리며 UCL선정 이주의 베스트 11에도 이름을 올렸다. 

토트넘이 재계약 조건으로 내놓은 15만 파운드는 토트넘의 델리 알리와 비슷한 수준이다.

 

작년 재계약을 맺은 지 채 1년도 되지 않아 다시 한 번 연봉 인상이 이루어지는 것이다.

 

토트넘은 델리 알리와 해리 케인이 부상으로 빠진 상황에서 홀로 토트넘을 이끌고 있는 손흥민에게 확신을 가진 것으로

 

보여진다. 손흥민은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포함해 4경기 연속 골을 터트리고 있다. 

최근 토트넘에서 역대급 활약을 보이고 있는 손흥민은 지난 10월부터 진행된 23차례의 경기에서 무려 16골을 쏟아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스포츠 SPORTS +

뉴스 +

비디오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