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스카이캐슬 오나라가 밝힌 김도훈과 20년째 열애 비결,헤어진적 없어

등록일 2019년02월07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배우 출신 교수 김도훈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오나라 김도훈 커플의 20년 열애 뒷이야기가 새삼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김도훈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된 JTBC 드라마 'SKY캐슬'에 출연한 배우 오나라와 20년째 열애 중이다.

 

7일 서울 서초구의 한 카페에서 최근 종영한 JTBC 'SKY 캐슬' 배우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기자들 앞에 자리한 배우 오나라는 연인 김도훈과의 근황을 전했다.

 

오나라는 이날 인터뷰에서 "저는 지금도 좋다. 정말 베스트 프렌드라는 느낌도 있고 완전한 내 편이라는 느낌도 든다"며

 

"물론 뜨겁고 그런 건 이미 지났지만 완전한 내 편이라는 생각이 드니까 든든하다"고 말했다.

 

20년이라는 세월동안 권태기 없이 열애를 이어갈 수 있는 비결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오나라는 "늘 서로 재밌게 해주려고 한다. 그게 오래가는 비결인 것 같다.

 

'오늘은 남자친구를 어떻게 재밌게 해줄까' '여자친구를 어떻게 재밌게 해줄까' 늘 연구하는 게 권태기 없이 오래가는 비결

 

인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오나라는 “헤어진 적 없이 쭉 사귀었다.

 

권태기도 없다”며 “싸울 때는 열정적으로 싸운다. 3~4일 연락 안 할 때도 있다.

 

그런데 돌아오면 쿨하게 받아 준다”고 헤어짐 없이 만남을 이어온 비결을 밝혔다.

오나라는 “결혼 생각이 없는 건 아닌데 타이밍이 있다.

 

아무것도 모를 때 해야 하는 것 같다.

 

작품 끝나고 해야지 싶었는데 계속 가다 보니까 19년이 훌쩍 지났다”며 “결혼을 하게 되면 그 분이랑 하려고 한다”고

 

김도훈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오나라와 김도훈은 뮤지컬 '명성황후'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

 

김도훈은 1995년 막을 올린 '명성황후'의 원년 멤버이고 오나라는 2000년에 뮤지컬에 출연했다.t


한편, 배우 오나라는 지난 1일 종영한 JTBC 금토드라마 ‘SKY캐슬’에서 진진희 역을 맡아 통통 튀는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