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부산 공사장 옥상서 화재,일대 검은 연기 "인명피해 없어"

등록일 2018년12월30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연일 계속되는 한파가 몰아치고 있는 가운데 부산에서는 화재 사건이 발생하여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30일 오전 11시 48분쯤 부산 사하구 하단동의 18층짜리 신축 아파트 공사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가 난 건물은 2019년 1월에 공사가 마무리 되는 아파트 였으나 옥상에 있던 자재더미가 발화되어 화재로 이어졌다.

 

현재까지 인명 피해 없이 불은 약 1시간만에 모두 꺼졌으나 한때 일대가 검은 연기로 뒤덮여 소방 당국이 대응 1단계를

 

발령하기도 했다. 

부산소방안전본부는 '소방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헬기 1대, 펌프차 18대 등 55대의 장비를 투입해 40여분 만에 큰 불길을

 

잡았다. 

이 불로 검은 연기가 일대에 확산되면서 주민들이 놀란 것으로 알려졌지만,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 공사 자재더미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화재원인 조사 중이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