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청주 공사장서 30대 근로자 철제 H빔에 깔려 숨져

등록일 2018년12월1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크고 작은 사고가 끊이질 않고 있는 요즘 청주에서 또 안전사고로 목숨을 잃는 참변이 발생했다

 

19일 오후 2시 10분께 충북 청주시 상당구의 정수장 공사장에서 근로자 A(36)씨가 철제 H빔에 깔렸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이 A씨를 H빔 밑에서 꺼내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A씨는 끝내 숨졌다.

 

경찰은 A씨가 화물차에 실려 있던 H빔을 굴착기로 내리는 작업을 돕던 중 갑자기 철근이 떨어지며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공사 관계자들을 상대로 안전수칙 준수여부와 업무상 과실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