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국토부 남양주·하남·인천 계양에 3기 신도시 발표, 과천도 중규모 택지 조성

등록일 2018년12월1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서울 경계에서 2㎞…광역교통망 축 중심으로 선정

 


 

국토교통부 오늘 청사에서 경기도 남양주와 하남, 인천 계양에 신도시를 건설을 발표했다

 

공공택지 조성을 두고 논란이 일었던 과천에도 중규모의 택지를 조성한다.

 

국토교통부는 1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2차 수도권 주택공급 계획 및 수도권 광역교통망 개선방안'을 발표했다.

 

신도시 규모 100만㎡ 이상 4곳(12.2만호), 100만㎡ 이하 6곳, 10만㎡ 이하 31곳

 

ㅇ 대규모는 남양주(1,134만㎡), 하남(649만㎡), 인천계양(335만㎡), 과천(155만㎡)

 

* 서울 경계로부터 거리 : 1기 신도시(5km), 2기(10km), 3기 신규택지(2km)

 

 (지역) 서울(32곳, 1.9만), 경기(8곳, 11.9만), 인천(1곳, 1.7만)

 

* 서울지역은 서울시가 24곳, 1.5만호 사업 제안 및 시행(SH 등)

 

* 서울시 내 1차 발표 포함 미공개 지구 8곳(7.5천호)도 이번에 공개

 


 

가장 관심을 모으는 대규모 신도시(3기 신도시)는 △남양주 왕숙(1134만㎡) △하남 교산(649만㎡) △인천 계양(335만㎡)

 

△과천(155만㎡) 등이 선정됐다.

 

서울 경계로부터의 거리가 2㎞ 정도로 서울 도심까지 30분내 출퇴근이 가능한 지역으로, 서울과 1기 신도시 사이에 입지해

 

있다.

 

기존보다 2배 이상되는 광역교통개선부담금(사업비의 20%)를 투입해 입주시 교통불편이 없도록 2년 빨리 교통대책을 수립·

 

시행하기로 했다. 또 이곳에는 유치원을 100% 국공립으로 설치하고 학교도 적기에 개교한다. 

남양주 왕숙의 경우 진접·진건읍과 양정도 일원으로 모두 6만6000호가, 하남 교산은 천현동 교산동 춘궁동 상·하사창동

 

일원으로 3만2000호가 건설된다. 인천 계양 테크노밸리는 계양구 귤현동 동양동 박촌동 병방동 상야동 일원으로 1만7000호

 

가 지어진다. 과천은 과천동 주암동 막계동 등 선바위역 부근으로 7000호가 건설된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