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제네시스 'G90' 최첨단 기술력 집약 27일 공식 출시 12일부터 사전 예약

등록일 2018년11월08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제네시스 'G90' 티저 이미지[제네시스 브랜드 제공]

 

현대자동차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가 플래그십 세단 'EQ900'을 'G90'로 모델명으로 바꾸고 대대적인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를 진행했다. G90는 기존 모델명 'EQ'가 지칭하던 '에쿠스' 흔적을 지우면서 프리미엄 브랜드 기함 역할을 강화한다. 

 

오늘(8일) 제네시스 G90의 티저 이미지가 공개된 가운데, G90은 오는 27일에 출시되며 오는 12일부터 사전계약에 들어간다.

G90은 제네시스가 2015년 브랜드 최초로 선보인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 모델이다.

G90은 부분변경 모델임에도 디자인이 완전히 바뀌었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오는 9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인천, 대구, 부산에서 프라이빗 쇼룸을 운영한다. 

서울, 부산 9~25일, 인천 9~16일, 대구 9~18일이다. 프라이빗 쇼룸 관람을 희망하는 고객은HONORS G 컨시어지 센터에

 

전화 예약하거나 가까운 지점 및 대리점의 카마스터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G90는 디자인에서부터 편의성, 안전성, 주행 성능에 이르기까지 최첨단 기술력이 집약됐다.
 

신형 G90 외장 디자인은 전작보다 안정적인 자세를 완성하도록 고안했고, 제네시스 고유의 패턴살리고 강한 선과 풍부한

 

볼륨감이 어우러지도록 했다.

전면·측면·후면부까지 하나의 선으로 이어지며 차 전체를 감싸는 쿼드 램프가 특징이다. 후면부에는 상하 분리형 리어램프와

 

함께 제네시스 레터링 엠블럼을 넣어 변화를 줬다.
 

G90은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 지능형 차량 관리 서비스 등 한층 강화된 정보기술(IT) 편의사양을 제네시스 최초로

 

탑재했다. 

가격은 ▲3.8 가솔린 7706만원 ▲3.3 터보 가솔린 8099만원 ▲5.0 가솔린은 1억1878만원부터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