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경찰, 양진호 회장 체포..폭행,마약복용 혐의 '수사에 최대 관심'

등록일 2018년11월07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강요와 동물보호법 위반, 폭행 등 혐의 적용
폭행에 마약투약 혐의까지 적용
자택과 위디스크 사무실 등 추가 압수수색
양진호 "제 잘못 인정한다. 잘못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오늘(7일) 낮 12시 10분쯤 성남시 분당구의 한 오피스텔 주차장에서 양 회장을 체포했다.

이는 전날 영장을 발부 받은 이후 만 하루만이다.

경찰은 양 회장을 경기남부지방경찰청으로 압송하는 한편 양 회장 자택과 사무실, 양 회장을 체포한 오피스텔 등에 대한
 
추가 압수수색도 하고 있다.
 
경찰이 양진호 회장을 체포하면서 수사에 급물살을 탈 것으로 보여진다.
 
경찰이 현재 양 회장에게 적용한 혐의는 △강요 △동물보호법 위반 △마약류 관리법 위반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폭행(상해) 등이다.
 
경찰은 양 회장을 조사해 혐의를 입증할 예정이며 구속영장도 곧 신청할 방침이다.
 
한편 폭행과 음란물 유통, 마약투약 혐의까지 추가돼 경찰에 체포된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은 "공분을 자아낸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한다"며 "잘못을 모두 인정한다"고 말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