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11월6일부터 유류세 15%↓.자영업자 부담 2조원 경감

등록일 2018년10월24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정부가 11월 6일부터 6개월 간 한시적으로 유류세를 15% 내리기로 결정했다.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4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경제관계장관회의 모두발언에서 “유가 상승과

 

내수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는 서민, 자영업자 지원을 강화하겠다”면서 “유류세를 15% 인하해 서민·자영업자 유류세 부담을

 

약 2조원 경감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유류세는 휘발유, 경유, 액화석유가스(LPG)·부탄에 부과되는 교통·에너지·환경세, 개별소비세, 지방세(주행세), 교육세 등을

 

가리킨다. 

 

이렇게 되면 리터당 유류세는 휘발유가 746원에서 635원으로 약 111원 낮아지고, 경유와 LPG 부탄에 붙는 유류세는 리터당

 

각각 79원, 28원 낮아진다.

유류세 인하분이 그대로 소비자 가격에 반영된다면 부가가치세까지 고려한 리터당 가격 인하 최대 폭은 휘발유 123원, 경유

 

87원, LPG 부탄 30원 수준이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