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미쓰백 한지민 거친 연기 파격변신

등록일 2018년10월08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한지민이 거친 연기로 파격 변신을 예고했다.

6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시네마운틴에서 영화 '미쓰백'의 무대인사가 열려 배우 한지민, 이희준, 김시아와

 

연출을 맡은 이지원 감독이 참석해 관객과 작품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미쓰백'은 스스로를 지키려다 전과자가 된 '백상아'가 세상에 내몰린 자신과 닮은 아이를 만나게 되고, 그 아이를 지키기

 

위해 참혹한 세상과 맞서게 되는 감성드라마다.

 

'미쓰백'은 국내 유수 언론과 평단으로부터 "'올해의 영화'라는 타이틀이 아깝지 않다"(동아일보 이해리), "꼭 봐야할

 

영화의 탄생"(일간스포츠 조연경), "손길을 내밀 때 잡을 수 있는 용기에 대하여"(YTN Star 반서연), "날 선 시선,

 

그 속에서 극적인 드라마와 따뜻한 온기를 품는다"(스타뉴스 김현록) 등 영화가 품은 따뜻한 메시지에 호평을 받은

 

바 있다.

 

한지민은 개봉 예정인 영화 '미쓰백'에 대해 설명하던 중 "극 중 전과자로 직업을 구하려고 해도 잘되지 않아 세차장에서

 

차를 닦거나 마사지숍에서 일을 하는 캐릭터를 맡았다"며 "세상에 맞서 거친 모습을 담아보고자 피부로 표현해봤다"고

 

밝혔다.

이어 "원래는 크림을 많이 바르는데, '미쓰백' 촬영할 때는 일부러 크림을 안 발랐다.

 

보통 비주얼에 관한 부분들은 감독님과 다 상의를 했는데 이 부분에 대해서는 먼저 말씀을 못하시더라.

 

그냥 영화 끝나고 빨리 피부과 가보라고만 하셨다"고 덧붙였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