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과천 토막살인 사건 30대 용의자 서산휴게소서 검거(2보)

등록일 2018년08월21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토막시신 발견된 서울대공원 주차장 인근 수풀

 

(과천=연합뉴스) 지난 19일 오전 9시 40분께 경기도 과천시 과천동 서울대공원 장미의언덕 주차장 인근 도로 주변 수풀에서

 

남성으로 추정되는 시신이 머리와 몸통 부분이 분리된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은 시신이 발견된 현장.

 

[독자 제공] zorba@yna.co.kr

 

(과천=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경기 과천 토막살인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이번 사건의 용의자인 30대 남성을 검거했다.

 

경기 과천경찰서는 21일 살인 등의 혐의로 A(34)씨를 붙잡아 압송 중이다.

 

A씨는 지난 10일을 전후해 B(51)씨를 살해한 뒤 사체를 과천시 소재 청계산 등산로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21일 오후 4시께 서해안고속도로 서산휴게소에서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혐의를 인정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