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임실서 리콜 대상 아닌 BMW X1 주행 중 불(종합)

등록일 2018년08월1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불에 탄 BMW X1

 

(임실=연합뉴스) 15일 오전 4시 17분께 전북 임실군 신덕면 오궁리 부근 도로에서 운행 중이던 BMW X1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차량은 전소했고 1천700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전북소방본부 제공] sollenso@yna.co.kr

 

(임실=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15일 오전 4시 17분께 전북 임실군 신덕면 오궁리 하촌마을 부근 도로에서 운행 중이던

 

BMW X1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다친 사람은 없었으나 차량이 전소해 1천700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운전자 A(28)씨는 "차량이 덜컹거리는 느낌이 들어 정차한 뒤 보닛을 열자 연기가 새어 나왔다"고 진술했다.

 

A씨는 자체 진화하려다 연기가 확산하자 119에 신고했다.

 

해당 차량은 2012년 4월식으로 리콜 대상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차량을 20분 정도 운전하전 중 엔진룸에서 불이 났다"는 A씨 진술을 토대로 화인을 조사하고 있다.

 


 

임실서 주행 중 BMW X1 화재

 

(임실=연합뉴스) 15일 오전 4시 17분께 전북 임실군 신덕면 오궁리 부근 도로에서 운행 중이던 BMW X1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차량은 전소했고 1천700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전북소방본부 제공] sollenso@yna.co.kr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